Shozo Fujii

후쿠이 "호토케노마이"

1200년 동안 구전으로 이어져 온 무형 문화재

Nam Hyunjoo   - 1분 읽은 시간

"불무(호토케노마이)"라고 불리는 중요 무형 문화재(국지정)가, 후쿠이현 에치젠해안 가의 작은 마을에 전해지고 있다.

이 춤은 천평승보 8 (756)년에 중국 육왕산의 고승 선해가 이토자키지를 방문하여 천수관음을 절에 안치하였는데, 바다 속에서 초록색 거북의 등에 타고 나타난 관음보살이 춤을 추던 전설에서 유래된 것이다.

당시, 중국 당대로부터 전래한 무락이 후쿠이의 작은 마을에 전해졌다. 가구수 불과 37채의 이토자키의 마을 사람들은 아마 그 대부분이 문맹이었을까, 구전으로 이 춤과 아악을 무려 1200년간 전승해 온 것이다.

1년에 한번씩 4월 18일에 이 불무는 봉납되었다. 무불, 무악수 등 출연자 모두는 이 절의 이토자키쵸에서 산탕(갓난아이를 목욕시키는 물)을 사용한 자에 한정된다.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