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로카와 온센에서 가장 사진이 많이 찍히는 곳 (저작권: Mandy Bartok)

가을의 쿠로카와 온센

온천에 몸을 담그면서 단풍을 느껴보자

Andrew C   - 1분 읽은 시간

쿠로카와 온센에 가기에 안 좋은 시기는 없지만 가을은 아소산 북쪽에 있는 이 작은 온천마을에서 며칠을 보내기에 특히 매력적인 계절이다. 11월 초순에서 중순까지는 마을 길목과 많은 료칸의 야외 목욕탕(로템부로) 둘 다 단풍잎의 불꽃같은 매력을 마구 뿜어낸다. 매년 이맘때쯤이면 확실히 겨울 추위가 찾아오지만 온천에 몸을 담그는 것보다 더 좋은 방법은 무엇일까. 쿠로카와에 있는 주말은 꽤 붐빌 수 있으니 평일에 오시면 쾌적한 분위기에 흠뻑 빠져들수 있게 된다.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일본 여행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