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y Waters

시레토코 국립공원

세상의 끝자락

Rey Waters
Andrew C   - 1분 읽은 시간

홋카이도 북동부에 둥지를 튼 곳은 자연 애호가들의 천국이다. 세계문화유산 쉬레토코 국립공원은 세계에서 가장 큰 불곰의 서식지다. 300마일이 넘는 이 동물들은 길이가 70km이고 폭이 26km인 반도에 살고 있다. 오호츠크해의 겨울 동안 시베리아에서 불어오는 매서운 강풍은 얼음 표류 현상을 일으키고, 봄에는 얼음이 녹고 많은 연어들에게 특별한 먹이를 제공한다. 얼음이 형성되지 않은 네무로 해협 쪽에는 다시마 수확장이 늘어서 있다. 반도의 한가운데를 따라 바로 내려가면 시레토코 산맥이 있다.

생태계가 풍부한 곰 서식지이기 때문에 대부분의 등산 지역에는 전문 가이드가 필요하다. 공원 곳곳에 곰들이 인간에게 익숙해지면 안전상의 이유로 곰을 내려놓아야 하기 때문에 먹이를 주지 말라는 표지판이 보일 것이다. 그 길을 따라 다양한 시설에서 없어져야만 했던 곰들의 가슴 아픈 이야기를 들을 것이다.

가이드 하이킹 외에도, 이 국립공원을 즐길 수 있는 두 가지 다른 방법이 있다. 하나는 크루즈 여행이고 다른 하나는 버스 여행이다. 4월부터 10월까지 여러분은 오호츠크 해를 타고 시레토코 곶까지 3시간 45분 동안 유람선 여행을 즐길 수 있다. 일단, 많은 아름다운 폭포들을 지나 우토로 항구에서 시작된다. 첫 번째는 오테메노 나미다라고도 알려진 프레페 폭포다. 지하 스프링에서 공급되며 버스 투어를 통해서도 접근할 수 있다. 다음 폭포는 카슈니로, 사냥꾼들은 폭포 바로 아래의 동굴에 배를 정박시켰다. 이 반도의 마지막 큰 폭포는 성수로 알려진 카무이와카이며 육지에서는 도달할 수 없다. 여러분은 유람선 여행 동안 얼음 표류로 침식된 화산 흐름에 의해 형성된 많은 아름다운 바위들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여러분은 브라운 베어스, 흰꼬리수리, 아시안 하우스 마틴, 일본 가마우지, 붉은 여우, 오르카, 바다표범, 바다 사자, 돌고래, 그리고 연어를 볼 수 있다. 쌍안경을 적은 비용으로 대여 가능하다. 배가 시레토코 곶에 닿으면 공원 끝에 도착한 것을 기념하는 증명서가 건네진다. 선택할 수 있는 크루즈 여행선이 있을 수 있지만, 오로라는 여러분을 곶까지 데려다 주고 겨울 동안 드리프트 아이스 투어를 제공하기도 한다.

크리크, 강, 호수, 폭포의 모든 이름은 아이누족의 고유 언어에서 유래되었다.

버스투어는 국립공원으로 들어가기 전 샤리터미널을 출발해 오신코신폭포에 정차하는 등 약 5시간 동안 진행된다. 우리의 훌륭한 관광 가이드 나가시마 사오리는 국립공원에 대한 흥미로운 정보를 가지고 쉬지 않고 이야기했다. 우리의 젊고 부지런한 운전사는 다카야마 케이타였다. 둘 다 환영받는 성격이 강해서 투어를 매우 즐겁게 만들었다.

아주 드물다는 맑은 날 시레토코 고개 정상에서 쿠나시르 섬(현재 러시아령)을 볼 수 있다. 이 투어의 주요 목적은 시레토코 고코 호수이다. 도착하시면, 곰 목격의 안전과 규칙에 대한 필수 강의를 들어야한다. 두 가지 옵션이 있다- 높은 나무 길을 안전하게 걷는 것 (왕복 1.6 킬로미터) 또는 유료 가이드 투어 (3킬로미터)다. 필요한 가이드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는데, 하나는 불곰 서식지이고, 두 번째는 생태계 훼손을 막는 것이다. 우리가 여행하는 동안, 곰의 목격으로 인해 지상의 통로가 폐쇄되었다. 호숫가 전망대에서는 이치코 호수에 있는 시레토코 산맥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이 투어의 다른 목적지로는 1킬로미터의 멋진 산책로를 가진 프레페 폭포와 곰들을 겁주어 쫓도록 하기 위한 많은 소리를 내도록 격려하는 표지판, 시레토코 자연 센터, 그리고 시레토코 세계유산 보존 센터가 있다.

사전에 소개드린 두 투어는 일본 어디에서도 찾아볼 수 없는 숨막히는 풍경을 제공한다.

이 국립공원은 인간과 자연이 어떻게 공존하면서 아름답고 야생적인 국보를 유지할 수 있는지 보여주는 좋은 예이다.

거기에 도착하기

도쿄와 다른 일본 도시에서 메만베쓰 공항으로 가는 비행편이 매일 ㅇㅣㅆ다. 공항에서 우토로 직행 버스도 있다.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일본 여행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