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이, 비밀의 하나미 광장

사바에, 찾아낸 뜻 밖의 꽃놀이 스폿

Takako Sakamoto    입력

4월 상순, 코이 노보리와 벚꽃, 수선화가 한 자리에 모이는 사바에시의 비경을 방문하고 돌아가는 길, 들 속 한 가운데에 드넓은 유채밭이 홀연히 나타났다. 손대지 않은 자연 속에 피는 사랑스러운 유채꽃은 더 없이 아름다워 꿈꾸는 기분으로 주변을 둘러보던 중 먼 곳에서 왠지 분홍빛 무리가 어른거렸다. 사쿠라다! 자칭 사쿠라 헌터인 내가, 그 핑크 무리를 뒤쫓는 것은 말할 필요도 없다. 그렇다고는 해도 자신이 어디에 있고, 어디로 향하고 있는지 전혀 모르는 가운데의 추적이다. 도착하니 그 벚꽃 무리는 공원 같은 광장에 피어 있었다. 하지만 표지판도 아무 것도 없고, 그곳이 뭔지 전혀 알 수가 없다. 그래서 "여기는 나만의 꽃놀이 광장이다!"라고 마음대로 단정하고, 마음껏 아름답게 피어 있는 벚꽃을 바라보며 나 만의 꽃구경을 만끽했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Nam Hyunjoo

Nam Hyunjoo @nam.hyunjoo

원본의 Takako Sakamot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