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텔 닛코 프린세스 교토

5성급 접대를 받을수 있는 시조 역 근처의 예쁜 호텔

Takako Sakamoto    입력

어느 날 나는 교토에 가서 내 생애 처음으로 호기심으로 가득 찬 관광객처럼 절과 사원들을 방문했다. 교토의 관광객으로 데뷔한 것을 기념하기 위해, 나는 넓고 예쁜 호텔을 찾아 예약했다. 하루 동안의 힘든 여행 후에 아마추어 관광객들에게 여유 공간을 주는 것은 물론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호텔 닛코 프린세스 교토의 객실은 모두 넓은 편에 속한다. 가장 중요한 것은 호텔 직원들이 트레이닝을 잘 받고 최고의 예절과 접대를 한다는거다. 내가 호텔로 돌아올 때마다 세네 명의 벨보이들이 입구에서 나의 '복귀'를 환영하기 위해 바로 돌진할 정도다. 가격은 객실 크기와 서비스를 고려할 때 합리적이고, 10,000 엔 (스탠더드 싱글 룸)부터 시작한다.

본 기사가 도움이 되셨습니까?

편집 제안

0
0
Andrew C.

Andrew C. @andrew.choi

끝없이 일본을 여행중인 일본 거주 한국인

원본의 Takako Sakamoto